연결 가능 링크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푹푹 찌는 더위, 서울 사람들의 여름나기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푹푹 찌는 더위, 서울 사람들의 여름나기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푹푹 찌는 더위, 서울 사람들의 여름나기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오늘은 뜨거운 여름을 지내고 있는 서울 사람들의 이야기입니다. 시원한 분수소리가 반가운 광화문 광장으로 안내하겠습니다

거침없이 쏟아 붓는 빗줄기에 장마, 홍수 걱정 많으셨지요. 지난주 경기 북부지역과 대구 경북지역에 쏟아진 엄청난 양의 비로 한국 전역에 비 피해를 입은 곳도 적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지난 주말의 그런 걱정이 무색할 정도로, 지금 서울은 33도에 가까운 푹푹 찌는 불볕더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초복도 지나고 한여름 더위 지내고 있는 서울 사람들. 서울 사람들은 어떻게 이 여름을 나고 있을까 궁금하지 않으십니까?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오늘은 뜨거운 여름을 지내고 있는 서울 사람들의 이야기입니다. 시원한 분수소리가 반가운 광화문 광장으로 안내하겠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