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그리스 노동계, “재정 긴축안 반발 48시간 총파업”


파업을 벌이고 있는 그리스 노동자들

파업을 벌이고 있는 그리스 노동자들

그리스 노동계가 정부의 재정 긴축안과 국유자산 민영화 계획에 반발해 28일부터 48시간 시한부 총파업에 돌입했습니다.

이 파업으로 버스와 전차, 선박, 철도 등 그리스 전역의 대중교통 운행이 중단됐고, 항공편 운항도 8시간 동안 멈췄습니다.

관공서는 물론 국립학교와 은행 등이 문을 닫았고, 국립병원도 비상체제로 운영됐습니다.

또 파업에 참여한 노조원과 시민 2만여명은 이날 아테네의 의회 앞에서 항의 집회를 열었습니다.

이 과정에서 일부 시위대는 화염병과 돌을 던지고 이에 맞서 경찰이 최루탄을 쏘면서 물리적 충돌이 빚어졌습니다.

그리스 노동계는 정부의 긴축안이 재정 파탄을 일으킨 정치인과 탈세를 일삼는 부자들을 대신해 서민들에만 고통을 강요하는 것이라며 항의하고 있습니다.

한편 29일 그리스 의회에서는 중기 재정 계획이 표결에 부쳐질 예정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