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집트 반정부 시위 격화


물대포를 맞으며 시위하는 카이로 시민들

물대포를 맞으며 시위하는 카이로 시민들

반정부 시위가 계속되고 있는 이집트 수도 카이로 거리에 군병력이 투입됐습니다.

지난 25일에 시작된 대규모 반정부 시위는 28일 가장 격화됐으며, 시위대는 야간 통행금지령을 거부했습니다.

수 만 명의 시위대는 호스니 무바라크 대통령의 사임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무바라크 대통령은 대국민연설을 할 예정이지만, 국영언론은 정확한 연설 시간을 밝히지 않고 있습니다.

수도 카이로에서 시위대는 보안군 차량을 에워쌌으며, 일부 빈 차량들은 불길에 쌓였습니다.

정부 건물을 비롯한 시내 여러 곳에서 방화가 일어났으며, 시위대가 진입한 골목들에서는 총소리가 나기도 했습니다.

이집트의 집권 여당 국민민주당 당사도 불탔습니다.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은 28일 이집트 정부와 시위대 모두에게 폭력을 자제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클린턴 장관은 이집트 정부에 개혁 요구를 받아들여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