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북중정상회담은 양측의 편리한 시기 봐야"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8일 베이징에서 열린 내외신 기자회견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8일 베이징에서 열린 내외신 기자회견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중국의 왕이 외교부장은 8일 베이징 미디어센터에서 가진 내외신 기자회견에서, 북한과 중국의 정상회담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 양측의 편리한 시기가 언제인지 봐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왕 부장은 중국과 북한 관계는 기초가 매우 튼튼하기 때문에 특정 시기와 개별적인 일에 영향을 받아서도 안 되며 받을 수도 없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왕 부장은 중국은 북중 전통우의를 중시하고 있으며, 양국관계가 정상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왕 부장은 또 현재 한반도 정세가 또다시 민감한 시기에 접어들었다며, 중국은 관련국이 냉정과 절제를 통해 6자회담 재개를 위한 양호한 분위기와 적극적인 조건을 만들어 나가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