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중 외무장관 북한 문제 논의


국무부에서 회담하는 클린튼 국무장관과 양제츠 외교부장

국무부에서 회담하는 클린튼 국무장관과 양제츠 외교부장

미국과 중국 외무장관이 어제 (5일) 워싱턴에서 만나 북한 문제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미국은 이 회담에서 북한이 한국에 무조건적인 대화를 제안한 데 대해, 먼저 도발을 중단하고 비핵화에 진정성을 보여야 한다는 입장을 중국에 전달했습니다.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과 양제츠 중국 외교부장은 어제 워싱턴에서 양자회담을 가졌습니다.

We are preparing diligently...

두 장관은 이날 오찬을 겸해 2시간 동안 계속된 회담에서, 오는 19일 워싱턴에서 열릴 예정인 오바마 대통령과 후진타오 중국 국가주석간 정상회담 의제에 관해 협의했으며, 특히 북한 문제에 대해서도 매우 상세한 논의를 벌였습니다.

필립 크롤리 국무부 공보담당 차관보는 회담 후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클린턴 장관이 북한 문제에 대한 미국의 입장을 중국에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북한이 한국에 무조건적인 대화를 제안한 데 대해, 먼저 도발을 중단하고 비핵화에 진정성을 보여야 한다는 것이 미국의 입장이었습니다.

What we conveyed to Foreign Minister Yang...

미국은 대화를 받아들일 용의가 있지만 그러기 위해서는 북한이 먼저 취해야 할 조치들이 있으며, 한반도의 안정과 비핵화라는 6자회담의 목표에 대해 북한이 진정성을 보여야 한다는 것입니다.

크롤리 차관보는 미국이 요구하는 구체적인 조치들에 대해서도 설명했습니다.

You know, and committing itself that there will no further provocation...

앞으로 추가 도발을 벌이지 않겠다는 약속과, 2005년 9.19 공동성명 합의 내용을 이행할 준비가 돼 있다는 의지를 보이는 것이 그런 조치들이 될 수 있다는 것입니다. 크롤리 차관보는 또 북한이 여전히 천안함 공격과 연평도 포격에 대한 책임을 회피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크롤리 차관보는 한국 정부에 대한 지지 입장도 밝혔습니다.

In the South Korean comments today...

한국이 북한의 무조건적인 대화 제의에 대해, 진정성을 보이는 것이 중요하다고 대응한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크롤리 차관보는 또 클린턴 장관과 양제츠 부장이 이날 회담에서 남북대화와 6자회담을 통한 진지한 협상이 중요하다는 데 합의했으며, 북한이 비핵화 의무를 이행해야 한다는 데도 같은 입장이었다고 밝혔습니다.

두 장관은 미-중 정상회담을 앞두고 경제, 안보 등 다양한 현안에 대해 논의했으며, 특히 북한 문제는 장시간 동안 매우 자세히 거론됐다고, 크롤리 차관보는 전했습니다.

한편 양제츠 외교부장은 클린턴 장관과의 회담에 앞서, 미-중 관계가 올바른 방향으로 발전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I think China-U.S. relationship is on the right track…

양제츠 부장은 미국과 중국이 협력적인 관계를 발전시켜 나가는 것은, 두 나라와 전세계의 이익에 부합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