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미국 이란석유 금수조치 반대


중국, 미국 이란석유 금수조치 반대

중국, 미국 이란석유 금수조치 반대

중국 정부는 미국의 이란산 원유 수입 금지 요구를 받아들이지 않을 것이라고 거듭 밝혔습니다.

중국 외교부의 추이텐카이 외교부 부부장은 티머시 가이트너 미국 재무장관이 중국을 방문하기 하루 전인 어제 이 같은 입장을 밝혔습니다.

추이텐카이 부부장은 중국과 이란간의 무역과 에너지 협력은 시장 원리에 따라 진행돼 왔으며, 유엔 안보리의 결의를 위반하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따라서 중국과 이란간 협력은 미국의 영향을 받지 않을 것이라고 추이텐카이 부장은 강조했습니다.

미국의 가이트너 재무장관은 오늘부터 이틀간 중국을 방문해, 원자바오 총리와 시진핑 국가부주석, 리커창 부총리 등과 회동할 예정입니다.

전문가들은 가이트너 장관이 중국 측에 핵무기를 개발하고 있는 이란에 대한 제재에 협조해 줄 것을 요청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중국은 이란의 최대 원유수출국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