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터키, 원전분야 협력 강화키로


베이징을 방문한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총리(왼쪽)와 원자바오 중국 총리.

베이징을 방문한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총리(왼쪽)와 원자바오 중국 총리.

중국과 터키가 양국간 원자력 발전 분야 협력에 관한 2가지 협정을 맺었습니다.

이번 협정은 베이징을 방문 중인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총리가 어제 후진타오 국가주석과 원자바오 총리 등 중국 정부 최고위 인사들과 잇따라 만난 뒤 이뤄졌습니다.

에르도안 총리는 원자바오 중국 총리와의 회담에서 시리아 문제 등 국제사회 현안에 대해서도 논의했습니다.

터키 총리로는 27년 만에 중국을 방문한 에르도안 총리는 지난 8일 신장 귀구르 자치구를 방문한 뒤 어제 베이징에 도착했습니다.

신장에서는 분리독립을 요구하는 현지인들과 중국 정부간 충돌이 끊이지 않고 있으며, 이 같은 상황이 터키와 중국간의 관계를 악화시킨 바 있습니다.

터키인들은 위그르족과 같은 언어를 사용하는 등 문화적 동질감을 갖고 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