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IMF 총재 “세계경제 회복 낙관 일러”


기자회견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는 크리스틴 라가르드 IMF 총재(자료사진)

기자회견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는 크리스틴 라가르드 IMF 총재(자료사진)

국제통화기금 IMF의 크리스틴 라가르드 총재는 세계 경제가 회복되고 있지만 아직 낙관하기는 이르다고 경고했습니다. 라가르드 총재는 18일 이틀 간의 중국 방문을 마치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에 관한 자세한 소식입니다.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 IMF 총재는 18일 중국의 발전을 주제로 베이징에서 열린 회의에서, 유럽과 미국의 재정 위기를 해결하기 위한 조치들이 효과를 보기 시작했다고 말했습니다.

라가르드 총재는 몇 달 전만 해도 상황은 비관적이었다고 말했습니다. 2011년 마지막 분기에도 미국과 유럽의 주요 지표들은 안도감을 주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그러나, 라가르드 총재는 시장과 재정 상황이 더욱 개선됐고, 미국을 포함한 최근의 경제적 지표는 조금씩 낙관적으로 변하기 시작했다며, 지금은 정책이 효과를 발휘하는 안정의 징후가 보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라가르드 총재는 유럽의 중앙은행과 몇몇 유럽국가들이 취한 정책들이 전반적인 상황을 안정시키는데 도움이 됐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라가르드 총재는 재계 지도자들과 당국자들이 참석한 이번 회의에서, 세계 경제가 붕괴 직전에서는 한발 물러 섰지만 아직 안심하기에는 이르다고 경고했습니다.

많은 선진국의 높은 공공부채와 개인 부채 비율, 기름값 상승, 개발도상국의 경기 침체 등 무시할 수 없는 취약점들이 여전히 존재한다는 것입니다.

라가르드 총재는 유럽의 지도자들이 채무에 대해 경각심을 갖고 지속적으로 금융 조치를 이행하는데 초점을 맞출 필요가 있다고 지적하면서, 아울러 그리스의 경제 상황도 주의 깊에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In all those field, it requires~”

모든 분야에서 변화와 지도력 그리고 의견 일치를 요구하고 있다는 겁니다.

라가르드 총재는 그 같은 요소들이 개혁을 이루는데 중요한 요소가 될 것이라며, 자신이 전하고자 하는 메세지는 모두에게 변화에 대한 욕구, 변화를 위한 용기, 변화를 위한 의견 일치가 필요하다는 점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라가르드 총재는 이날 회의에서, 불확실한 세계 경제에서도 중국 만큼은 긍정적인 부분이었다며, 중국이 보여준 성장과 안정이라는 추동력이 없었으면 세계 경제 상황이 훨씬 더 나빠졌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라가르드 총재는2007년에 국내총생산 GDP 대비 10%였던 중국의 경상수지 흑자가 현재 3%로 줄어든 것을 높이 평가했습니다.

그러나, 라가르드 총재는 중국이 경상수지 흑자가 감소했다고 해서 국내 경제 개혁을 가속화 하기 위한 노력을 게을리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습니다.

라가르드 총재는 이번 중국 방문기간 동안 중국의 경제분야를 담당하는 왕치산 부총리와 중국의 중앙은행인 저우샤오촨 인민은행 총재 그리고 중국의 주요 인사들을 만났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