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中 리커창 부총리 평양 도착’


리커창 중국 상무부총리(자료사진)

리커창 중국 상무부총리(자료사진)

중국의 리커창 국무원 상무부총리 겸 공산당 중앙정치국 상무위원이 공식 친선 임무를 띄고 북한을 방문하기 위해 23일 평양에 도착했습니다.

리커창 부총리는 원자바오의 뒤를 이어 내년에 총리직에 오를 가능성이 큰 인물입니다. 리커창은 오래도록 교착상태에 빠져있는 6자 회담 재개를 위한 미국과 북한간 제2차 고위급 회담이 제네바에서 열리기 하루 전날 평양에 도착했습니다.

중국 외교부는 리커창 부총리가 오는 25일 까지 북한에 머물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리 부총리 방북 기간 동안 북한이 동맹국으로 최대 교역 상대국인 중국과 어떤 문제를 논의할 것인 지에 대한 세부 사항은 밝혀지지 않고 있습니다.

리 부총리는 25일 잠시 베이징으로 복귀했다가 26일과 27일 한국을 방문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