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홍콩 영화제서 한국 영화 수상


홍콩에서 열린 제5회 아시안 영화제에서 한국 이창동 감독의 영화 ‘시’가 감독상과 각본상을 수상했습니다.

21일 진행된 시상식에서는 또 영화 ‘황해’의 주인공 하정우가 남우주연상을 받았으며 ‘하녀’의 윤여정이 여우조연상을 수상했습니다.

작품상은 칸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받은 태국 출신 위라세타쿤 아피찻퐁 감독의 ‘전생을 기억하는 엉클 분미’가 받았습니다.

이에 앞서 이창동 감독은 지난 2008년에도 이 영화제에서 ‘밀양’으로 작품상과 감독상을 받은 바 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