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6.25 62주년..."북, 여전히 평화 위협"


서울에서 열린 6.25 전쟁 62주년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는 김황식 한국 국무총리.

서울에서 열린 6.25 전쟁 62주년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는 김황식 한국 국무총리.

김황식 한국 국무총리는 “북한은 여전히 한반도 평화를 위협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 총리는 오늘 (25일)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에서 열린 62주년 6.25전쟁 기념식 기념사에서 “북한은 천안함 폭침과 연평도 포격 도발에 이어 최근에도 탄도미사일 개발을 이용해 로켓을 발사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총리는 이어 “6.25가 끝나지 않았다는 사실을 잊어선 안된다”고 강조하면서 북한도 평화와 번영의 길로 나와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녹취: 김황식 국무총리] “그리고 이제 북한도 헛된 생각을 버리고 한반도의 평화와 민족 공동번영의 길로 하루빨리 나설 것을 촉구합니다”

김 총리는 또 “나라를 위해 희생한 분들을 국가가 끝까지 책임질 것”이라며 “민간인 강제납북 인사들의 생사 확인과 송환 노력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