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클린턴 국무장관 “이란에 추가 제재”


사우디 대사 살해 공모 혐의로 기소된 만소르 아르바브시아르

사우디 대사 살해 공모 혐의로 기소된 만소르 아르바브시아르

미국의 힐러리 클린턴 국무장관은 12일 최근 적발된 테러 음모와 관련 이란에 새로운 제재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클린턴 국무장관의 이같은 발언은 미 법무부가 전날 이란의 사주를 받은 2명을 미국 주재 사우디 외교관 암살 혐의로 체포한 뒤 나온 것입니다.

이와 관련 에릭 홀더 법무장관은 이번 암살 음모가 “이란 당국의 계획과 자금 지원 아래 이뤄졌다”고 말했습니다.

미국 정부는 이 날, 이란의 ‘마한 항공사’를 테러 지원 기업으로 지정했습니다. 미 재무부는 문제의 항공사가 이란의 혁명 수비대와 깊은 관계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조 바이든 미국 부통령도 이번 암살 음모를 ‘잔인한 행위’라며 이란 정부가 책임을 져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란 정부는 이같은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