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무부, “북한 외무성 담화 내용 우려”


북한 영변 핵 단지 (자료사진)

북한 영변 핵 단지 (자료사진)

미국은 북한의 경수로 건설 주장과 우라늄 농축 계획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고 국무부가 거듭 밝혔습니다.

마크 토너 국무부 부대변인은 30일 시험용 경수로 건설과 저농축 우라늄 생산이 빠른 속도로 추진되고 있다는 북한 외무성 담화에 대해 이같이 논평했습니다.

토너 부대변인은 북한의 경수로 건설 주장과 우라늄 농축 계획은 유엔 안보리의 대북결의와 2005년 6자회담 9.19공동성명 위반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리고 이 문제에 관련된 미국의 입장과 정책에는 변함이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미국은 그동안 북한이 우라늄 농축활동 중단을 포함한 비핵화 사전조치를 취해야 6자회담이 재개될 수 있다는 입장을 견지해 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