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랍연맹 '시리아 내전사태 우려'


아랍 연맹의 나빌 엘라라비 사무총장 (자료사진)

아랍 연맹의 나빌 엘라라비 사무총장 (자료사진)

아랍 연맹의 나빌 엘라라비 사무총장은 수천명의 시리아인들이 무장반군을 지원하면서 시위에 참여하는 등, 시리아 사태가 사실상 내전 상황으로 치닫고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엘라라비 아랍 연맹 사무총장은, 반정부 시위자들이 제대 군인 등으로 구성된 자유시리아군을 지지한다고 선언한 가운데, 13일 AP 통신과 이집트 텔레비전 방송과의 합동인터뷰에서 이 같이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실제로 이날도 시리아 북서부 이들리브주의 아리하 마을에서는 2만명의 시위대가 바샤르 알 아사드 대통령 정부에 반대하는 시위를 벌였습니다.

시리아 인권 감시단 측은 이 지역에서 정부군이 시위대를 향해 발포했으며 이 과정에서 1명이 숨졌다고 주장했습니다.

아랍 연맹 측은 시리아의 반정부 시위대들이 지난 10개월간의 유혈 사태를 겪는 동안 탈영병들이 무기를 들고 반정부 운동에 가담하는 등 사태가 갈수록 폭력적으로 흐르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