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방장관 “논란동영상 철저 조사”


리언 파네타 국방장관 (자료사진)

리언 파네타 국방장관 (자료사진)

리언 파네타 미국 국방부 장관은 미 해병대원들이 탈레반 요원의 시신에 소변을 보는 행위의 동영상을 본 뒤 매우 개탄스럽다고 말했습니다.

파네타 미 국방장관은 12일 문제의 동영상은 매우 개탄스러운 일이라며 철저한 조사를 통해 가해자들에게는 그에 따른 책임을 묻게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파네타 국무장관은 또 아프가니스탄에 파견된 미 해병대와 나토 연합군 본부에 대해 그 같은 역겨운 행동을 벌인 해병대원이 누구인지 철저히 확인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유엔의 국제안보지원군, ISAF는 그 같은 멸시적인 행동은 높은 도덕적 기준을 요하는 연합군의 기대를 져버리는 일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런가 하면 하미드 카르자이 아프간 대통령은 이번 동영상을 보고 참담한 심정을 금할 수 없었다며 이는 아프간 사람의 신성한 몸을 모독하는 것이자 비인간적인 행위라고 성토했습니다.

한편 탈레반 대변인 측은 문제의 동영상은 매우 충격적이기는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미국과의 평화 협상이 결렬되지는 않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