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집트 축구장 난동…74명 사망


이집트 축구 경기장 관중석에서 벌어진 난투극

이집트 축구 경기장 관중석에서 벌어진 난투극

이집트 축구 경기장에서 벌어진 난동

이집트에서 축구 경기 중 관중들 간 난투극이 벌어져 적어도 74명이 숨지고 수 백 명이 다쳤습니다.

이집트 현지 활동가들은 어제 이집트 북부 포트 사이드 시에서 일어난 난투극의 책임을 사태를 방관한 경찰에 있다며 경찰 당국의 책임을 묻는 시위에 나설 것을 촉구했습니다. 이들은 난동이 벌어지는 동안 경찰이 아무런 조치 없이 지켜보기만 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이번 사태는 홈 팀인 알-마스리가 오랜 라이벌인 원정팀 알-아흘리를 상대로 3대 1의 승리를 거두며 시작됐습니다.

알-마스리의 팬들은 경기가 끝난 뒤 경기장으로 난입해 알-아흘리 선수들을 돌과 각목으로 공격하기 시작했습니다.

현지 언론들은 알-마스리의 팬들이 원정팀 팬들이 보인 모욕적인 구호에 분노해 사태가 발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희생자들은 대부분 경기장 밖으로 뛰어나가던 중 압사하거나 칼에 찔려 숨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