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외교부 `북한 안정과 발전 중요’


조기가 걸린 베이징 주재 북한 대사관

조기가 걸린 베이징 주재 북한 대사관

중국 정부는 27일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 사망 이후 북한의 안정을 강조하면서 김정은 체제에 대한 지지를 다시 한 번 확인했습니다.

중국 외교부의 홍레이 대변인은 오늘 정례브리핑에서 김 위원장 사망 이후 한반도 정세에 대해 묻는 질문에, “중국은 북한이 안정을 유지하는 가운데 발전을 이룩하는 것이 관련국 모두의 이익이라고 여긴다”고 답했습니다.

홍 대변인은 또 “중국은 관련국들이 상호 관계를 개선, 발전시키는 가운데 한반도 비핵화와 6자회담을 함께 추진하는 것을 지지한다”며 “관련국들과 함께 한반도의 장기적 안정을 위해 부단을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홍 대변인은 특히 “우호적인 이웃나라인 중국과 북한은 한반도와 동북아 질서에서 중요한 행위자”라며 “중국은 북한 인민들이 노동당과 김정은의 영도 하에 사회주의 건설 사업을 더욱 발전시켜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