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보즈워스 대북 특사, “천안함 침몰 원인 조사에 집중”


스티븐 보즈워스 대북특사(오른쪽)가 6일 미국 이스트웨스트센터 주관으로 열린 아시아 관련 토론회에서 미국의 대 북 정책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스티븐 보즈워스 대북특사(오른쪽)가 6일 미국 이스트웨스트센터 주관으로 열린 아시아 관련 토론회에서 미국의 대 북 정책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미국은 북한과 관련해 한국의 천안함 침몰 원인 조사에 집중하고 있다고, 미국의 스티븐 보즈워스 대북 특사가 말했습니다. 보즈워스 특사는 또 6자회담 재개와 관련한 북한의 어떠한 전제조건도 거부한다고 거듭 밝혔습니다. 김근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미국의 스티븐 보즈워스 대북 특사가 6일 워싱턴에서 열린 아시아 관련 토론회에서 미국의 대북정책에 관해 설명했습니다.

보즈워스 특사는 이 자리에서 미국은 현재 한국의 천안함 침몰 원인 조사에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은 한국 정부의 조사 결과 발표를 기다리고 있으며, 현재로서는 한국 정부의 조사와 대응을 지원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는 것입니다.

보즈워스 특사는 조사 결과가 나오기 전에 다른 문제들에 대한 장기적인 전망을 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며, 조사 결과에 따라 6자회담 문제에 대응해 나갈 것임을 내비쳤습니다.

보즈워스 특사는 특히 조사 결과가 6자회담 재개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냐는 질문에, 우선 결과를 지켜보자며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았습니다.

보즈워스 특사는 또 다자의 틀에서 대화와 외교를 통해 북한 문제를 풀어나간다는 미국의 기본입장에는 변화가 없다면서, 북한도 진지한 태도를 보여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북한은 국제법을 준수하고, 6자회담 등에서의 약속을 이행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북한이 6자회담 재개에 앞서 유엔 안보리의 제재 해제 등을 요구한 것과 관련해, 보즈워스 특사는 어떠한 전제 조건도 거부한다고 말했습니다.

보즈워스 특사는 북한이 대북 제재에서 벗어나는 방법은 제재 결의 안에 들어있다며, 비핵화에서 되돌릴 수 없는 진전을 이루고, 주변국들과의 관계를 개선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