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버냉키 의장 “유럽 경제 미국에 악영향”


7일 미 의회 합동경제위원회 청문회에 출석한 벤 버냉키 연방준비제도 의장.

7일 미 의회 합동경제위원회 청문회에 출석한 벤 버냉키 연방준비제도 의장.

미국의 중앙은행격인 연방준비제도의 벤 버냉키 의장은 유럽의 열악한 재정 상황이 미국의 경제 전반에도 큰 악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버냉키 의장은 7일 미 의회 합동경제위원회 청문회에 출석해 연방준비제도는 유럽의 부채 문제 등 여러 현안들에 대처하고 미국의 경기 부양을 위해 필요한 추가 행동에 나설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버냉키 의장은 그러나 그 같은 추가 행동이 구체적으로 무엇인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연방준비제도는 지금도 거의 0% 수준의 초저금리 기조를 유지하면서 기업들이 고용에 필요한 자금을 쉽게 빌릴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경제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연방준비제도가 이제 추가 경기 부양책의 내용을 담은 3차 양적 완화 조치에 나설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하지만 버냉키 의장은 이에 대한 구체적인 언급은 없었습니다.

버냉키 의장은 그러면서 의회와 정부가 재정 적자 감축 방안에 나서고 있지만 지나친 재정 감축은 경제 회복에 지장을 초래할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