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프간 대통령 “자살폭탄공격, ISIL소행”


아슈라프 가니 아프간 대통령이 18일 아프간 북동부 파이자바드에서 연설하고 있다.

아슈라프 가니 아프간 대통령이 18일 아프간 북동부 파이자바드에서 연설하고 있다.

아프가니스탄의 아슈라프 가니 대통령은 18일 발생한 자살폭탄 공격이 이슬람 수니파 무장단체, ISIL의 소행이라고 밝혔습니다.

아프가니스탄의 아슈라프 가니 대통령은 18일 발생한 자살폭탄 공격이 이슬람 수니파 무장단체, ISIL의 소행이라고 밝혔습니다.

가니 대통령은 최소한 33명의 사망자를 낸 자살폭탄 공격을 “끔찍한” 사건이라 평가하고 ISIL이 이번 공격을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아프간 급진 저항세력인 탈레반은 이번 공격이 “악한 행동”이라며 자신들의 소행이 아니라고 주장했었습니다.

이번 폭탄테러 공격은 오토바이 1대가 18일 오전 잘랄라바드의 '뉴카불뱅크' 지점 앞에서 은행을 향해 돌진하면서 발생했습니다.

당국자들은 자살폭탄 공격으로 사망자 외에 1백 명 이상의 부상자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