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재처리된 플로토늄으로 확보한 핵 억지력 사용태세로 있어' - 리용호 영국 주재 북한 대사 (영문 관련 기사) - 2003-11-06


북한은 핵 억지력을 사용할 태세로 있다고 북한의 한 관리가 말한 것으로 인용 보도됐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이용호 영국 주재 북한 대사의 말을 인용해 북한의 핵 억지력은 미국의 어떠한 공격도 막을 수 있는 강력한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북한의 핵 억지력이 핵폭탄이냐는 질문에 리 대사는 더 이상 구체적인 발언을 하지 않았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북한의 핵 억지력은 최근 대부분 재처리된 플로토늄으로 만든 것이라는 리 대사의 말을 인용 보도했습니다.

북한은 이미 오래 전부터 핵폭탄을 보유하고 있음을 시사해 왔습니다. 그러나 북한이 사용할 태세로 있는 핵무기를 보유하고 있다고 북한 관리가 명백하게 밝히기는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6일 북한은 미국이 북한에 두기의 경수로를 건설하기 위한 국제적인 사업을 중단시켰다며 비난했습니다. 북한 정부 대변인은 6일 경수로 건설 중단에 따른 피해 보상이 이뤄지지 않으면 함남 금호지구 경수로 건설 현장에 투입된 장비와 자재, 기술 문건 등의 반출을 허용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은 북한에게 핵무기 개발 계획을 전면 중단하는 댓가로 공식 불가침 조약은 아니지만 안보 보장을 해줄 것이라고 제의했습니다. 북한은 지금까지 공식 불가침 조약을 계속 요구해 왔으나 로이터 통신은 리용호 대사의 말을 인용해 북한이 현재 그 문제와 관련해 양보할 태세로 있으며 미국측의 서면상의 안보 보장을 수용할 수도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