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라파트의 파타 운동도 3개월 휴전안에 동참 (영문서비스) - 2003-06-29


팔레스타인 지도자 야세르 아라파트가 이끄는 파타 운동은 다른 두 과격 단체가 공식 선포한 이스라엘에 대한 공격을 중단할 3개월간의 즉각적인 휴전안에 동참했습니다. 파타 운동은 팔레스타인 과격 단체 하마스와 이슬람 지하드가 90일 동안 한시적으로 이스라엘에 대한 공격을 중단할 것이라고 발표한 지 불과 몇 시간 만에 나왔습니다.

이스라엘 관계관들은 대부분 이 휴전안에 관해 의구심을 표명하고 있습니다. 이스라엘의 재무 장관과 베냐민 네타냐후 전 총리는 이스라엘에서는 여전히 수 십건의 테러 경고가 나오고 있다고 말하면서 그러나 정전이 실현되기 원한다고 덧붙였습니다.

미국은 그같은 움직임을 환영했으나 중동 지역내 테러 단체들은 항구적인 평화가 달성되기에 앞서 해체돼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그같은 우려에도 불구하고 이스라엘은 여전히 30일 일찍 북부 가자의 베이트 하눈에서 자국군 철수에 들어갈 것으로 보입니다. 팔레스타인과 이스라엘의 안보 협상 대표들은 27일 이스라엘 점령지에서의 군 철수 문제에 합의를 이루었습니다.

이같은 사태발전은 콘돌리자 라이스 미국 국가 안보 보좌관이 중동을 방문해 이틀동안 집중 외교 활동을 펼친 뒤를 이어 나왔습니다. 조지 부쉬 대통령은 거의 3년째 계속되는 폭력 사태를 종식하기 위한 로드맵 이행을 추진하도록 양측에게 압력을 가하기 위해 라이스 보좌관을 중동에 파견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