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유엔이 이라크 무장해제 나서지 않을 경우 군사 행동 불가피'-부쉬대통령 - 2002-09-12


조지 부쉬 미국 대통령은 유엔이 이라크로 하여금 무장을 해제하도록 자체의 결의를 집행하지 않는 한 이라크에 대한 군사행동은 불가피하다고 말했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12일 유엔 총회 연설을 통해 이같이 말하고 유엔은 10년에 걸친 이라크의 도전에 대해 행동을 취하라고 요구했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또 미국으로선 사담 후세인 이라크 대통령으로 하여금 국제법을 준수토록 하기 위한 신속한 행동을 취하는데 목적을 두는 새로운 결의에 관해 유엔과 협력할 용의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이라크가 유엔 결의들을 경멸해온 사례들과 이라크의 인권침해 사실들을 열거하고 유엔은 이라크가 유엔 결의들을 이행하도록 행동을 취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유엔이 그 창설 목적에 부합하는 행동을 할 것인가 아니면 정치적으로 무의미한 존재가 될 것이냐고 물었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이라크의 사담 후세인 대통령에게 평화를 원한다면 대량파괴 무기들을 포기하고 테러리즘에 대한 지원과 이라크 국민들에 대한 억압을 멈추라고 요구했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그러나 이라크의 유엔 결의 이행을 위한 마감 시한은 제시하지 않았습니다.

한편 코피 아난 유엔 사무 총장은 부쉬 대통령에 바로 앞선 연설에서 미국은 유엔 안전보장 이사회의 지지 없이 독자적으로 행동하지 말것을 촉구했습니다. 아난 사무총장은 국제법을 제정하고 집행하기 위해 유엔이 제시한 유일한 합법성을 대신하는 것은 아무것도 없다면서 이같이 촉구했습니다.

아난 사무총장은 이라크로 하여금 무기사찰과 무장해제에 관한 유엔 결의들을 이행토록 하기 위한 설득은 계속되어야만 한다고 지적하고 그러나 이라크가 이행하지 않을 경우에는 유엔 안전보장 이사회가 그 책임을 이행해야만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