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억류 미국인에 영사 접근 허용


북한이 억류하고 있는 미국인에 대한 영사 접근을 허용했다고 미국 국무부가 밝혔습니다.

필립 크롤리 국무부 공보 담당 차관보는 어제 (15일) 정례브리핑에서, 북한 당국이 지난 14일 평양주재 스웨덴대사관 측에 억류 미국인에 대한 영사 접근을 허용했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은 북한과 국교를 맺고 있지 않은 상태여서 현재 평양주재 스웨덴대사관이 북한 내 미국의 이익을 보호하는 역할을 대행하고 있습니다.

앞서 북한 당국은 지난 1월25일 북-중 국경지역을 통해 불법 입국한 미국인 1 명을 억류해 해당기관에서 조사 중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크롤리 차관보는 이 미국인의 신원은 공개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크롤리 차관보는 로버트 킹 북한인권특사가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리고 있는 유엔 인권이사회에 참석 중이며, 현지에서 북한인권 결의안 채택에 대한 지지를 촉구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