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타이완, 첫 전문가급 무역회담 예정


중국과 타이완간의 무역교류를 위한 첫 전문가급 회담이 오는 26일 베이징에서 열립니다.

중국과 타이완 양국은 오늘, 중국과 타이완의 대표단이 무역교류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오는 26일 회담을 갖는다고 발표했습니다.

중국의 관영 신화통신은 경제협력기본협정을 위한 이번 논의는 무역 절차를 정상화함으로써 양안간 무역과 경제 협력을 강화하는 데 초점이 맞춰질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양안관계는 지난 해 타이완에 친 중국 성향의 국민당이 집권하면서 가까워지기 시작했습니다.

반면 야당인 민주진보당은 중국으로부터의 독립을 주장하며 무역 협정이 타이완의 분리된 현 상태를 위험에 빠뜨릴 수 있다며 경계하고 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