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12월 22일은 팥죽 먹고, 달력 선물하는 ‘동지(冬至)’ 


찹쌀 반죽을 동글 동글하게 빚어 새알심을 만들고 진하게 끓인 팥물에 쌀알과 함께 쑤어 만드는 팥죽. 활활 불을 지핀 온돌방에 앉아 할머니가 끓여주신 팥죽 한 사발에 시원한 동치미국 한 모금의 특별한 맛을 기억하는 분들 많으시지요?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오늘은 24절기중의 하나 겨울 밤이 가장 길다는 '동지'이야기입니다. 동지의 유래와 세시풍속을 알아볼 텐데요. 먼저 거리로 나가 동지를 보내는 서울시민들의 목소리를 들어보겠습니다.

관련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