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필리핀 정치학살 주 용의자 신병확보 


57명의 인명을 앗아간 필리핀 최악의 정치테러의 핵심 용의자인 '안달 암파투안 주니어'의 신병이 확보됐다고 필리핀 당국이 밝혔습니다.

필리핀 군 관계자는 민다나오 섬의 마긴다나오 주의 다투 운사이 마을의 시장인 안달 암파투안 주니어가 오늘(26일) 필리핀 대통령 평화 보좌관인 헤수스 두레사에게 자신의 신병을 인도했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암파투안 주니어'는 자신의 혐의가 근거 없는 것이라고 주장하고, 이번 범행에 가담한 혐의를 받고 있는 다른 4명의 경찰관들과 함께 자신이 수도 마닐라에서 조사를 받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지난 23일 약 1백명의 무장괴한들이 불루안 시의 이스마엘 망구다다투 부시장의 아내가 이끄는 차량 행렬을 공격해 탑승자들을 납치했습니다. 피랍인들은 내년도 5월에 치러지는 주지사 선거에 망구다다투 부시장을 후보로 등록하기 위해 인근 마을로 향하던 중이었습니다.

필리핀 당국은 현장에서 용의자들을 목격한 증인들을 확보하고 있지만, 이번 테러와 암파투안 정치가문의 직접적인 연계성을 입증하는 결정적인 증거를 찾고 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