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통일부, ‘대북 지원품 반출 제한 단계적 해제’


한국 정부는 북한의 핵실험 등에 대한 대응 조치의 일환으로 시행해 온 대북 지원물자 반출 제한을 이번 주부터 단계적으로 풀 방침입니다.

천해성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30일) 기자설명회에서, “긴급한 인도지원 물자 반출은 허용하면서도 인도적 지원 사업과 관련된 건설 자재와 장비 등의 반출을 유보해왔는데 앞으로는 이 중 시급하다고 판단되는 것부터 반출을 허용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습니다. 천 대변인은 “빠르면 이번 주 내라도 시급한 물자 지원이 이뤄질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천 대변인은 하지만 “전면적 허용은 아니고 단계적으로 허용하겠다는 것”이라며 특히 “개성공단 이외 북한 지역으로의 민간인 방문 불허 조치는 그대로 유지한다”고 밝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