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파키스탄, 자살폭탄 테러 경찰관 2명 사망


6일 파키스탄 수도 이슬라마바드의 한 경찰서에서 자살 폭탄 테러가 발생해 경찰관 2명이 사망했습니다. 앞서 수 시간 전 북서부에서는 무장단체 고위 관계자 2명이 총격으로 사망했었습니다.

폭탄이 장착된 조끼를 입은 테러범은 경찰서 긴급 대응팀 사무실의 뒷 벽을 타고 올랐으나 주요 건물에 들어가기 전 경비대에 의해 사살됐습니다. 폭발로 최소 4명이 부상했습니다.

앞서 6일 오전 급진 이슬람 성직자 수피 모하메드 측의 두 사람이 말라칸드에서 북서부 도시 페사와르로 군 호송차로 호송되던 중 폭탄과 총격으로 사망했습니다.

아타르 압바스 파키스탄 군 대변인 이번 교전으로 군인 한 명이 숨지고 5명이 부상했다고 밝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