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게이츠 미 국방장관 '북한의 핵무장 방관하지 않을 것'


미국의 로버트 게이츠 국방장관은 30일 북한의 핵무장을 용인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로버트 게이츠 국방장관은 이날 싱가포르에서 열린 제8차 아시아안보회의에서 "미국은 북한이 아시아와 미국을 공격할 수 있는 군사력 능력을 확대하는 것을 바라만 보고 있지는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또 게이츠 국방장관은 "북한에 대해 강도 높은 제재를 취하는 것만이 북한 핵개발을 평화롭게 해결하는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이어 게이츠 장관은 미국은 아직 북한과의 대화의 문을 열어 놓고 있지만 그렇다고 북한의 도발에 굴복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안보회의에 참석한 중국의 국방 당국자들은 게이츠 장관의 발언을 조용히 경청했습니다. 또 중국 국방당국자들은 한반도는 비핵화를 향해 나아가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미국의 게이츠 국방장관과 한국의 이상희 국방장관은 이날 싱가포르에서 미-한 국방장관 회담을 가졌습니다.

게이츠 국방장관은 이 자리에서 "미국의 군사력과 핵 우산이 한국을 확고하게 보호할 것"이라는 바락 오바마 미 대통령의 메시지를 이상희 장관에게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미 국방장관은 북한의 장거리 로켓 발사와 핵 실험은 핵무기와 그 운반 수단을 보유하려는 의도라고 보고 이는 유엔 안보리 결의와 6자회담 그리고 핵확산금지조약을 위반하는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또 한-미 국방장관은 북한의 도발 행위는 한국과 동북아의 평화를 해치는 행위로 양국이 힘을 합쳐 북한의 도발에 단호히 대처하기로 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