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그루지아, 협력관계 헌장 조인


미국과 그루지아는 지난 9일 전략적 동반자관계에 관한 헌장에 조인했습니다. 이로써 양국은 앞으로 국방과 무역, 연료등 여러가지 분야에서 협력을 증대하게 됩니다. 콘돌리자 라이스국무장관은 이번 헌장조인으로, 그루지아는 나토, 북대서양조약기구와 그밖의 여러 서방세계 협력조직에 가입하도록 진력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좀 더 자세한 소식입니다.

미국 국무부당국자들은 이번에 조인된 헌장은 그루지아와의 상호 방위조약이 아니라 지난해 8월 러시아의 그루지아 무력침공에 뒤이어 미국의 대 그루지아 지지입장을 전면에 부각시키는 분명한 신호라고 강조합니다.

이번 협정은 그루지아가 나토가입을 위한 자격요건을 갗추도록 도우려는 미국의 군사적 지원을 포함해 쌍무관계 전반에 걸친 협력관계의 기조가 됩니다.

그루지아가 이탈지역인 남 오세티아를 무력으로 재 장악하려 시도한뒤를 이어, 지난해 8월 러시아는 그루지아를 침공했습니다. 그후 남 오세티아와 또다른 이탈지역인 압하지아에는 러시아군 병력이 주둔하게 되었고 두지역의 명목상의 독립을 승인했습니다.

그러나 이곳 워싱턴을 방문한 그루지아의 '그리골 바샤드치' 외무장관과의 헌장조인식에서 라이스국무장관은 그루지아의 영토적 완전성을 미국은 지지한다고 되풀이 강조했습니다.

미국은 그루지아의 주권과 영토적 무결성은 물론이고 나아가서 유럽과 대서양 양안 여러 제도에 통합되려는 그루지아의 열망을 미국은 지지한다고 라이스장관은 말했습니다. 그루지아의 나토 가입을 위한 진전 속도는 그루지아인들의 바램과 또 나토 가입 기준에 부응할 수 있는 그루지아의 능력에 달려있다고 라이스장관은 지적했습니다.

나토지도자들은 지난해 부가레스트정상회의에서 그루지아와 우크라이나의 궁극적인 나토 회원국가입을 지지했습니다. 그러나 이 두나라에게 회원국가입 공식 행동방안을 제시하려던 미국 주도의 노력은 러시아측의 반응을 우려하는 회원국들에 의해 저지되었습니다.

러시아의 그루지아침공에 뒤이어, 나토 회원국 외무장관들은 그루지아와 우크라이나의 궁극적인 나토가입안을 또다시 원칙적으로 지지했지만, 기존 절차를 따라야 한다고 못밖았습니다. 바샤드치 그루지아외무장관은 미국과의 이번 헌장서명이 그 절차의 시작이기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헌장조인은 그루지아가 간절히 원해왔던 것이라며, 바샤드치 장 관은 유럽과 대서양, 양안조직과 나토, 그리고 서방측 문명국가 대열에 복귀할수 있는 징검다리가 곧 미국과의 헌장조인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날이 있기까지 살아왔음을 그루지아인들은 큰 자랑으로 여긴다며 바샤드치장관은 그간의 미국 도움에 감사한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전략적 동반자관계 헌장은 그루지아에 각종 권리를 부여할뿐 아니라 개방된 자유사회로 발돋음하는 책임있는 동맹국이 되어야 할 의무도 부과한다는 점을 잘 알고 있다고 바샤드치장관은 강조했습니다.

부시행정부의 코카서스지역담당, 매튜 브리자 유럽문제 차관보는 미국은 남 오세티아와 압하지아에 대한 추가적 독립승인을 저지하기 위해 꾸준히 외교적 노력을 벌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브리자차관보는 러시아의 전례를 따라, 지금까지 이 두지역을 독립국가로 승인한 나라는, 니카라과와 팔레스타인 과격단체, 하마스뿐이라며, 러시아가 결국에는 잘못을 깨닫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제네바헌장에 명시된 절차에 따라 미국은 외교적 싸움을 계속할 것이라며 브리자차관보는 그루지아의 영토적 완전성을 지지한다고 한 러시아의 자체 정책에 위배되는 잘못된 결정을 내렸음을 러시아가 깨닫도록 상호관계 모든 부면에 걸쳐 확실히 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브리자차관보는 앞으로 시간을 두고, 그루지아가 자체 경제적, 또 민주주의 신장노력에 진력하면서 그와 동시에, 남 오세티아와 압하지아를 정치적으로 포용하게 되면, 이 두지역이 결국에는, 그루지아정부의 권위를 수용하게 될수도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