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러시아-우크라이나 가스분쟁 여파 확산 (E)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 천연가스 공급을 둘러싼 분쟁으로 적어도 7개 나라에 대한 가스 공급이 중단됐고, 다른 나라들에 대한 공급량도 크게 줄어든 가운데, 유럽 당국자들은 위기 상황을 경고하고 있습니다.

크로아티아와 헝가리, 터키,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는 6일 가스공급이 중단됐다고 보고했습니다. 불가리아와 그리스, 마케도니아 또한 러시아 가스 공급이 중단됐다고 밝혔고, 프랑스는 가스 공급이 70% 감소했다고 말했습니다.

우크라이나 가스회사 나프포하즈의 대표는 분쟁 해결을 위해 오는 8일 모스크바에서 러시아 국영가스회사 가즈프롬 관계자들을 만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유럽 연합은 일부 회원국들에 대한 전격적인 가스공급 중단을 절대로 용납할 수 없다며, 신속히 공급을 재개하라고 촉구했습니다.

******

The Russian-Ukrainian dispute over natural gas supplies has halted deliveries to at least seven countries and significantly reduced those to several others, as European officials warned of a "crisis" situation.

Croatia, Hungary, Turkey and Bosnia-Herzegovina all reported a halt in gas shipments today (Tuesday), following a dispute between Moscow and Kyiv over pricing and overdue payments for natural gas. Bulgaria, Greece and Macedonia also say Russian gas supplies have stopped, while France reports Russian gas deliveries are down 70 percent.

The head of Ukraine's gas firm Naftohaz (Oleh Dubina)says he will meet with officials from Russia's state-run energy firm Gazprom in Moscow Thursday for talks on resolving the dispute. A Gazprom spokesman expressed surprise that Ukraine is waiting until Thursday.

The European Union has called the sudden cut-off to some of its member countries "completely unacceptable," and it has demanded a quick renewal of supplie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