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한꿈’은 남-북한 사람들이 함께 살아가는 공동체 학교입니다. - 한꿈 학교 김성원 교장


경기도 남양주 별내면 면사무소에 탈북청소년들이 꿈을 키우고 있는 한꿈학교가 있습니다.

재정적으로 넉넉지 않아 변변한 학교 건물을 갖추지는 못했지만 학교가 설립된 지난 2004년부터 지금까지 40여명의 학생들이 상급학교에 또는 한국사회에 진출했습니다.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오늘은 한꿈 학교를 이끌고 있는 교장, 김성원 목사의 이야기입니다.

김성원 목사는 중국과 태국에서의 선교활동에서 만난 탈북자들과의 인연으로 한꿈학교를 설립했고 그들의 삼촌 또는 아버지의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관련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