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의회에 경기부양책 신속 승인 촉구 (E)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 당선자가, 의회의 신속한 경기부양책 승인을 촉구했습니다.

오바마 당선자는 3일 라디오 연설에서, 많은 미국 가정이 늘어나는 부채 때문에 불안한 새 해를 맞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오는 20일 공식 취임하는 오바마 당선자는 다음주 의회에서 양당 지도부와 만나 경기부양책에 대해 논의할 예정입니다.

오바마 당선자는 경기부양을 위해 7천750억 달러의 자금 투입을 추진할 것으로 전망되며, 공화당 측에서는 막대한 규모에 대해 우려를 표하고 있습니다.

*****


U.S. President-elect Barack Obama is urging congressional leaders to move quickly on an economic recovery plan, designed to create three million jobs.

In his weekly radio address today (Saturday), Mr. Obama said, for too many families, the new year brings "unease and uncertainty" as debts mount.

The president elect - who takes office January 20th - says he will meet next week with Democratic and Republican leaders in Congress to discuss his economic recovery plan.

Many Republicans have expressed concern about his plan for a huge stimulus package, which Mr. Obama's aides say could cost 775 billion dollars.

In another economic development, the U.S. Treasury Department on Friday outlined factors it says it will use as guidelines to save important financial institutions from bankruptcy on a case-by-case basi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