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기준금리 0~0.25%로 운용 (E)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 FRB는 16일 연방기금금리를 기존 1%에서 0~0.25% 수준으로 대폭 인하했습니다. 이는 FRB가 지표금리 제도를 도입한 이후 가장 낮은 수준입니다. FRB는 소비자지출과 기업투자, 산업생산 등 주요 경기지표들이 모두 하락하고 경제 여건 역시 여전히 경색돼 있다면서 금리 인하의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17일 아시아 증시는 FRB의 금리인하 조치에 힘입어 일제히 오름세를 보였습니다.

한편 석유수출국기구는 국제유가의 추가 하락을 막기 위해 석유 생산을 줄일 것으로 전망됩니다.

석유수출국기구는 17일 알제리에서 총회를 열고 하루 2백만 배럴의 감산을 결정할 것으로 보입니다. 국제유가는 16일 배럴당 44달러 아래로 떨어졌다가 17일 소폭 상승했습니다.

*****

Ministers from the Organization of Petroleum Exporting Countries are expected to cut oil production in an effort to prop up falling oil prices.

The officials are meeting in Algeria today (Wednesday) and are expected to announce a reduction in daily output of at least two million barrels a day. Oil prices rose slightly overnight after falling to less than 44 dollars a barrel on Tuesday.

Meanwhile, Asian stock markets are higher (today / Wednesday) after the U.S. central bank cut its key interest rate by three-quarters of one percent, in an effort to pull the world's largest economy out of a deepening recession.

On Tuesday, top officials of the U.S. Federal Reserve pushed the benchmark rate to a record low (range of between zero and zero-point-two-five percent). Fed officials said key economic drivers like consumer spending, business investment and industrial production have all declined, and the economic outlook has weakened further.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