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라이스 미 국무장관, “무가베, 사임해야” (E)


아프리카 짐바브웨가 경제, 인도주의적 위기를 맞고 있는 가운데, 미국의 콘돌리자 라이스 국무장관이 로버트 무가베 짐바브웨 대통령이 사임해야 할 시기가 이미 상당히 지났다고 말했습니다.

오늘 덴마크를 방문한 라이스 장관은 짐바브웨에서 선거 사기가 있은 뒤 권력 분점 회담이라는 또 다른 사기극이 벌어지고 있다며 짐바브웨는 현재 파국을 맞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라이스 장관은 무가베 대통령의 사임을 확보하는 것은 짐바브웨 주변국가들의 책임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지난주 짐바브웨 정부는 콜레라 발병과 보건체제의 붕괴를 이유로 국가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U.S. Secretary of State Condoleezza Rice says it is "well past time" for Zimbabwe President Rogert Mugabe to step down, as the country faces an economic and humanitarian crisis.

Speaking in Denmark Friday, Rice said Zimbabwe had witnessed a sham election followed by sham power sharing talks and now was facing devastation.

She added that it was the responsibility of Zimbabwe's neighbors to ensure Mr. Mugabe quit.

A similar stance was taken by South African Nobel laureate archbishop Desmond Tutu. He said if Mr Mugabe would not go willingly then he should be forced from office -- if necessary by the threat of indictment at the Hague for human rights violations.

In the past week, Zimbabwe has declared a national emergency because of a cholera outbreak and the collapse of its health care system.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