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정부, 씨티그룹 추가 지원 결정 (E)


지난주 주가가 60% 폭락한 미국의 대형 은행 씨티그룹에 대해 미국 정부가 2백억 달러를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미국 재무부와 연방준비제도이사회, 연방예금보호공사는 어제 씨티그룹 지원 대책을 발표하면서, 씨티그룹의 부실 대출금과 주택담보증권에 대해 최대 3천 60억 달러까지 지급보증을 해주겠다고 밝혔습니다.

2백억 달러에 이르는 씨티그룹 지원 자금은 지난달 의회에서 승인된 7천억 달러 규모의 금융 구제계획에서 전용됩니다. 미국 정부는 이미 금융 구제계획 재원에서 2백50억 달러를 씨티그룹에 투입하고 그 대가로 씨티그룹의 주식을 매입한 바 있습니다.


The U.S. government is moving to protect banking giant Citigroup, investing 20 billion dollars in a company whose shares have lost 60 percent of their value in the past week.

The action, announced late Sunday by the Treasury Department, the Federal Reserve and the Federal Deposit Insurance Corporation, also includes protection against the possibility of unusually large losses on up to 306 billion dollars worth of risky loans and mortgage-backed securities.

The 20 billion-dollar investment comes from the 700 billion-dollar financial bailout package approved by Congress in October. The government has already injected 25 billion dollars into Citigroup from the rescue fund in return for an ownership stake in the company.

Citigroup has operations in more than 100 countries. Financial analysts say its collapse could cause further damage to global economic condition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