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서 잇단 공격으로 26명 사망 (E)


이라크에서 12일 이라크 군인의 발포로 미군 2명이 사망한 것으로 비롯해, 전국에서 발생한 잇단 공격으로 적어도 26명이 사망했습니다.

미군은 모술의 군 기지에서 벌어진 총격전 도중 문제의 이라크 군인도 사망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바그다드에서 사흘 째 폭탄 공격이 계속됐습니다. 오전에 도심과 북부 샤아브 마을의 한 학교 근처에서 차량 폭탄이 폭발했고, 그 후 동부 뉴 바그다드 지역에서 차량 폭탄과 길가 폭탄이 거의 동시에 터졌습니다.

*****

At least 26 people were killed in a string of attacks across Iraq today (Wednesday), including two U.S. troops shot dead by an Iraqi soldier.

The U.S. military said the Iraqi assailant was also killed during a gunfight at an army post in Mosul. Further details were not immediately available.

Bombings rocked Baghdad for a third straight day, continuing a wave of violence in the capital city.

Two separate car bombs exploded this morning - one in a bustling downtown area and the other near a school in the northern Shaab neighborhood. Later, a car bomb and a roadside bomb blew up simultaneously in the eastern New Baghdad district.

The day's violence underscores the challenge facing Iraqi security forces as they take a leading role in providing security and U.S. forces scale back.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