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실업률 6.5%... 14년만에 최고 (E)


미국의 지난 달 실업률이 14년 만에 최고 수준을 기록하는 등 미국의 경기침체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미 노동부는 7일 발표한 보고서에서, 지난 달 실업률이 6.5%에 달했으며 일자리 24만 개가 줄어들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미국내 무직자는1천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일자리 감소는 주로 제조업과 건설업, 금융회사들에서 발생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는 전세계 주요경제들이 앞으로 하락할 것이라는 내용의 보고서를 발표했습니다.

*****

The U.S. unemployment rate soared to a 14-year high in October, more evidence that the world's largest economy is moving toward a recession.

Today's(Friday's)report from the Labor Department says the jobless rate rose sharply to hit six-and-a-half percent, while the economy had a net loss of 240-thousand jobs for the month. That boosts the total number of unemployed Americans to more than 10 million. Job losses hit manufacturing, building, and financial companies particularly hard.

The disappointing figures come at the same time that a report from the Organization for Economic Cooperation and Development says many major economies are headed for a downturn. Other reports point to sharp declines in cargoes moving by ship, reflecting falling demand for export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