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은행, 저금리 대출 가능 금액 상향조정 (E)


한국의 중앙은행인 한국은행은 23일, 중소기업들이 세계적 경제 위기 상황을 헤쳐나가도록 돕기위해 저금리 대출상한액을 늘렸습니다.

한국은행은 이날, 저금리 대출한도액을 기존의 20억 달러에서 66억 달러로 상향조정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저금리 대출한도액의 상향조정은 7년 만에 취해진 것으로 11월 3일 부터 시행될 예정입니다.

이번 조치는 국제적 금융위기로 은행들이 대출을 주저해 현금부족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들을 구제하기 위한 것입니다.

한국은 이번 국제 금융위기로 부터 큰 타격을 받고 있으며, 한국의 주요 주가지표인 코스피 지수는 23일 하루동안 7.5% 하락하며 3년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

South Korea's central bank is increasing the amount of cheap loans commercial banks can get to help smaller companies survive the global economic crisis.

The Bank of Korea announced today (Thursday) it will raise the limit on low-interest-rate loans by nearly two billion dollars to six-point-six billion dollars.

The increase is the first in seven years and takes effect November third.

The measure is aimed at helping smaller companies that are suffering a cash shortage because banks are reluctant to extend loans during the international financial crisis.

The crisis has hit South Korea's economy hard. The main stock index, the KOSPI, dropped seven-and-a-half percent today (Thursday) - its lowest point in more than three years.

The currency, the won, has fallen more than 33 percent against the dollar this year.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