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버냉키 의장, "경기둔화 장기화 대비 부양책 마련”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의 밴 버냉키 의장은 20일 미 하원 예산위원회 증언에서 미국 경기가 장기적 둔화를 맞을 수도 있다고 말하고 현재 목표하고 있는 방안들이 이를 완화시켜줄 수도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날 증언에서 버냉키 의장은 신용 시장 재가동을 위해 현재의 방안들이 사용돼야 한다고 말했으나 구제적인 방법은 제시하지 않았습니다.

미국 주택시장의 심각한 문제들과 경색된 신용시장은 현재의 세계 금융 위기를 초래했습니다.

미 백악관의 다나 페리노 대변인은 부시대통령이 경기 회복을 위한 의견들을 받아들이려 하고 있지만, 의견에 대한 지지 여부는 의회에서 결정되는 계획의 세부 사항에 달렸다고 말했습니다.

*****

Top officials in Washington may craft a second effort to stimulate the U.S. economy by boosting government spending.

Federal Reserve Chairman Ben Bernanke told the a key Congressional committee (House Budget) that the U.S. economy faces a possibly "protracted" slowdown, and "targeted" measures could ease the impact. In today's (Monday's) testimony, he suggested these measures be crafted in ways to get the credit market moving again, but did not specify how.

Severe problems in the U.S housing market and a stalled credit market sparked the recent global financial crisis.

A White House spokeswoman (Dana Perino)says President Bush is open to the idea of a stimulus package, but his support will depend on the details of any plan that emerges from Congress.

Asian and European stock markets moved higher in today's (Monday's) trading, with investors and lenders apparently encouraged by the stimulus idea and other efforts to bolster the battered financial system. U.S. stocks were mostly higher in mid-day trading.

A key measureof banks' willingness to lend to each other, businesses, and consumers, showed the tight credit market is easing. The stalled credit market had slowed business and raised fears the economy could shrink.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