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태국 법원, 사막 전 총리 명예훼손 혐의 재인정 (E)


태국의 항소법원이 사막 순다라벳 전 총리의 명예훼손 혐의와 관련한 원심 판결을 재확인했습니다.

사막 전 총리는 지난 2006년 텔레비전 프로그램에 출연해 방콕 부시장이 뇌물을 받았다고 비난했는데, 1심 법원은 사막 전 총리의 명예훼손 혐의가 인정된다며 징역 2년을 지난해 선고했습니다.

사막 전총리의 변호인은 대법원에 상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달초 태국 헌법재판소는 사막 전 총리가 재직시절 텔레비전 요리 프로그램에 출연해 보수를 받은 것은 헌법 위반이라고 판결했습니다. 사막 전 총리는 헌법재판소의 판결에 따라 총리직에서 물러났습니다.

*****


Thailand's Court of Appeals has upheld the conviction and jail sentence of ex-Prime Minister Samak Sundaravej in connection to a defamation case.

Today's (Thursday's) ruling upholds a two-year jail sentence handed down last year by a criminal court.

Samak and a co-defendant were found guilty for remarks made during a television show in 2006, when he accused a former deputy governor of Bangkok of accepting a bribe.

Samak's lawyer says he will file an appeal with the Thai Supreme Court.

Samak was forced to resign as prime minister earlier this month after the nation's constitutional court ruled he broke the law by accepting payment for appearing on a television cooking show while in office.

The Thai parliament elected Somchai Wongsawat, the brother-in-law of ousted Prime Minister Thaksin Shinawatra, to replace Samak last week.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