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파키스탄서 아프간 대사 내정자 피랍 (E)


북서부 페샤와르에서는 신원을 알 수 없는 무장괴한들이 파키스탄 주재 아프가니스탄 대사로 내정된 압둘 칼리크 파라히 총영사를 납치했습니다.

파라히 총영사는 귀가 길에 납치 당했다고, 한 아프간 관리가 '미국의 소리' 방송에 밝혔습니다. 납치과정에서 파라히 총영사의 운전 기사는 살해됐습니다.

한편, 파키스탄 북서부의 한 보안 검문소에서 22일 차량을 이용한 자살공격이 발생해 보안요원 9명이 숨졌다고 현지 군당국이 밝혔습니다.

이날 공격은 마디안 마을의 스왓 밸리에서 일어났습니다. 파키스탄군은 스왓 밸리에서 수 개월 동안 알-카에다 테러 단체와 탈레반 반군 전투원들과 교전을 벌여왔습니다.

*****

Pakistani military officials say a suicide car bomber has struck a security checkpoint in northwestern Pakistan, killing nine security personnel.

The attack occurred today (Monday)in the town of Madian, in volatile Swat Valley.

Pakistan's army has been battling al-Qaida and Taliban fighters in Swat for months.

Elsewhere in the northwest today, unidentified gunmen kidnapped Afghanistan's ambassador-designate (to Pakistan) in the city of Peshawar.

An Afghan official (Noor Mohammad Takal)told VOA the gunmen ambushed Consul General Abdul Khaliq Farahi today (Monday)as he traveled to his home in the city.

Farahi's driver was killed in the assault.

In an effort to combat insurgent activity along the Pakistan-Afghanistan border, Afghan Defense Minister Abdul Rahim Wardak (today/Monday)said his nation has suggested the creation of a joint Afghan-Pakistani force.

He said this coalition would be able to operate against militants on both sides of the border.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