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본 차기 총리 후보에 새 인물들 등장 (E)


지난 1일 돌연 사임의사를 밝힌 일본의 후쿠다 야스오 총리의 뒤를 이을 후보 경쟁에 중진 정치인 3명이 가세했습니다.

요사노 가오루 경제재정상은 총리 경선에 참여할 뜻이 있다고 발표했습니다.

집권 자민당 소속의 이시하라 노부테라 전 정조회장과 코이케 유리코 전 방위상도 총리 입후보에 필요한 국회의원20명의 지지를 확보하기 위해 나서겠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일본의 차기 총리 후보로는 이미 출마 의사를 밝힌 아소타로 자민당 간사장이 가장 유력합니다.

*****

Three more veteran Japanese politicians have emerged in the race to replace outgoing Prime Minister Yasuo Fukuda.

Economic Minister Kaoru Yosano announced his intention today (Thursday) to succeed Mr. Fukuda, who abruptly announced his resignation on Monday.

Nobutera Ishihara and Yuriko Koike, both members of the ruling Liberal Democratic Party, say they will also try and secure support from the 20 lawmakers required to mount a candidacy.

Ishihara is a son of Tokyo Governor Shintaro Ishihara, and has previously headed the ministries of transportation and reform. Koike is a former television journalist who has served as defense and environmental minister. She would be Japan's first female prime minister if elected.

All three will challenge LDP Secretary-General Taro Aso, who said he intends to seek the post earlier this week.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