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부시 대통령, 중국 정부에 표현의 자유 보장 촉구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이 베이징 올림픽 개막 직전 중국 당국에게 표현의 자유를 보장할 것을 재차 촉구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8일 베이징의 미국 대사관 신축건물 헌정식에서 행한 연설을 통해 표현의 자유를 보장하는 국가들이 더욱 번영과 평화를 누린다고 지적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또한 미국의 수도 워싱턴 DC에 신축된 중국대사관이 지난주 문을 열었다고 소개한 뒤, 새 중국 대사관 건물이 미국과 중국의 확고한 우호관계를 반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 자리에 참석한 다이빙궈 중국 국무위원은 중국과 미국이 양국의 차이점과 민감한 사안에 대해 적절히 대처해 나가자고 주문했습니다.

*****

U.S. President George Bush made another appeal for freedom of expression in China today (Friday), before joining other world leaders at the Opening Ceremony of the Beijing Games.

Speaking earlier at a dedication ceremony for a new U.S. embassy, Mr. Bush said societies that allow the free expression of ideas tend to be the most prosperous and the most peaceful.

The U.S. president also said the new embassy in Beijing reflects the solid foundations of U.S.-China relations. He noted that China opened a new embassy in Washington last week.

Chinese State Councilor (and Deputy Foreign Minister)Dai Bingguo participated in the Beijing ceremony. He called for China and the United States to properly manage their differences on sensitive issues.

Dai also recalled the role former U.S. President George H.W. Bush played in normalizing relations nearly 30 years ago.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