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유엔 안보리, 다르푸르 평화유지군 임무 연장 논의(E)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아프리카 수단의 다르푸르 지역에 파견된 유엔과 아프리카연합 공동 평화유지군의 임무를 1년 더 연장하는 영국측 결의 초안을 논의했습니다.

그러나 중국과 러시아의 지지를 받고 있는 남아프리카 공화국과 리비아는 국제형사재판소가 수단의 오마르 알 바시르 대통령을 전쟁범죄 혐의로 기소한 것에 반대하는 문구를 결의안에 넣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유엔과 아프리카 연합 공동 평화유지군의 임무는 이달말 끝나며,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는 평화유지군 임무 연장에 관한 결의안을 내일 표결에 부칠 예정입니다.

*****

The U.N. Security Council met Monday to discuss a British-drafted resolution that would extend the mandate of the joint U.N.-African Union peacekeeping force in Sudan's Darfur region for one year.


But South Africa and Libya, supported by China and Russia, sought an amendment to include language against any International Criminal Court indictment of Sudan's President Omar al-Bashir on war crimes charges.


The U.N.-A.U. peacekeeping mission's mandate expires on Thursday and the Security Council is scheduled to vote on the resolution Wednesday.


Some world leaders have expressed concern that the ICC prosecutor's move against Mr. Bashir could lead to further violence and instability in the already troubled country.


But U.S. Ambassador Zalmay Khalilzad said it would be "premature" for the Security Council to suspend Mr. Bashir's prosecution in the name of Darfur peacekeeping.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