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 오키나와현 미 총영사관에 화염병 투척 (E)


일본 오키나와주재 미국 총영사관에 오늘 오전 화염병이 투척됐습니다. 이로 인한 인명 피해나 건물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일본 언론은 화염병이 총영사관 마당 안으로 던져저 잔디 일부를 태웠다고 보도했습니다. 한 목격자는 오토바이 1대가 총영사관 앞을 지나갔다고 증언했습니다.

미 영사관 측은 즉각적인 반응을 보이지 않았습니다.

한편 13일 일본에서는 1만 3천명의 주민들이 수도 도쿄 인근에 배치된 원자력 동력 미 군함의 이동을 요구하는 시위를 벌이는 등 최근 일련의 미군 관련 사건으로미군의 일본주둔을 둘러싼 논란이 거세지고 있습니다.

*****


An object resembling a molotov cocktail (glass bottle filled with flammable liquid) was thrown into the premises of the U.S. consulate in Okinawa Monday morning. No injuries or damage to the buildings were reported.

Japanese media say the glass bottle broke on concrete inside the consulate grounds, setting the lawn on fire. A witness saw someone on a motorcycle riding away from the area.

There was no immediate confirmation from the U.S. consulate.

In a separate development, the Associated Press reports that 13-thousand Japanese protested Sunday against U.S. moves to relocate a nuclear-powered warship near Tokyo.

Incidents involving U.S. military this year have rekindled debate about the presence of U.S. troops on Okinawa.

A U.S. marine was charged with the rape of a 14-year old Japanese girl, and a U.S. sailor admitted killing a taxi driver.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