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 핵협상대표, 19일 솔라나 EU 대표와 회담 (E)


이란 핵협상 대표가 이달중 스위스 제네바에서 하비에르 솔라나 유럽연합 외교정책 대표와 만나 이란의 핵계획을 논의할 계획이라고 이란 정부가 밝혔습니다.

이란 관영 IRNA 통신은 이란 최고국가안보위원회의 아마드 카데몰멜레 대변인의 말을 인용해 회담이 이번 달 19일 개최될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두 대표는 지난 6월 솔라나 대표가 핵포기 대가로 이란에 제안한 경제적 이득에 관해 논의할 예정입니다.

미국 국무부는 어제 이란이 우라늄 농축 계획 중단이라는 전제 없이 회담에 참여할 수 있다고 확인한 바 있습니다.

미국을 포함한 서방 국가들은 이란이 핵폭탄을 제조하려 한다고 의심하고 있지만 이란은 이를 부인하고 있습니다.

*****


Iran says its top nuclear negotiator will meet with European Union foreign policy chief Javier Solana later this month in Geneva for talks on Tehran's disputed nuclear program.

Iran's official news agency (IRNA) quoted a spokesman for Iran's Supreme National Security Council (Ahmad Khademolmelleh) as saying the talks between Saeed Jalili and Solana will take place on July 19th. They are scheduled to discuss a package of incentives Solana introduced in June.

Six world powers (Russia, China, France, Germany, Britain and the United States) have offered Iran a variety of incentives to halt sensative nuclear work.

On Thursday, the U.S. State Department confirmed that Iran could enter negotiations without initially suspending its uranium enrichment program as the U.S. and the other world powers have demanded.

U.S. and other officials allege Iran's nuclear program is weapons-related. Tehran denies the charge.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