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파키스탄, 부토 전 총리 55번째 생일 기념 (E)


지난 해 피살된 파키스탄의 베나지르 부토 전 총리의55번째 생일을 맞아 부토 지지자들이 오늘 (21일) 각종 기념행사를 열었습니다.

부토 전 총리의 남편이자 야당인 ‘파키스탄 인민당’의 아시프 알리 자르다리 총재는 이날 부토의 고향마을인 가르히 쿠다 바크쉬에 있는 그녀의 묘 앞에서 열린 추모행사에 참석했습니다.

파키스탄의 유수프 라자 길라니 총리는 부토 여사를 추모하는 의미에서 정부가 모든 사형수의 형량을 무기징역으로 감형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파키스탄 정부는 또 수도 이슬라마바드의 국제공항을 부토 전 총리의 이름을 따서 개칭했습니다.

*****

Supporters of assassinated former Pakistani Prime Minister Benazir Bhutto are commemorating what would have been her 55th birthday today (Saturday) at ceremonies in Pakistan.

Ms. Bhutto's widower, and head of her Pakistan Peoples Party, Asif Ali Zardari attended a memorial service at her grave in her native town of Garhi Khuda Baksh.

Prime Minister Yousuf Raza Gilani said, in honor of Ms. Bhutto, he wanted all prisoners facing the death penalty to be given life sentences instead.

Pakistani authorities also renamed Islamabad airport after Ms. Bhutto.

The former prime minister was assassinated in a suicide gun and bomb attack while she was campaigning in December near the capital.

President Pervez Musharraf blamed an al-Qaida-linked militant for the assassination, but Ms. Bhutto's supporters have questioned the Pakistani probe into her death.

Earlier this month, the United Nations said Pakistan formally asked it to launch its own investigation.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