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이라크 시아파 무장대원들, 바그다드 폭탄 공격 명령‘ (E)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의 시아파 거주지역에서 어제 발생한 차량 폭탄 공격은 수니파에 대한 시아파의 공격을 유도하기 위해 시아파 변절자들이 저지른 것이라고 미국 군 당국이 밝혔습니다.

미군 당국은63명의 사망자와 75명의 부상자를 낸 어제 차량 폭탄 공격은 하이다르 메흐디 카둠 알 파와디가 이끄는 이른바 시아파 ‘특별단체’의 소행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번 차량 폭탄 공격은3개월 전 미군과 이라크 정부군이 시아파 무장단체와 휴전에 들어간 이후 가장 많은 사상자를 냈습니다.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이번 사건은 극악한 테러 공격이라며 강력히 비난했습니다.

*****

The U.S. military says a renegade Shi'ite group ordered Tuesday's deadly car bomb attack on a Shi'ite neighborhood in Baghdad to incite sectarian violence against Sunnis.

Military spokesman Steven Stover today (Wednesday) said the attack, which killed 63 people and wounded 75 others, was the work of a so-called Shi'ite "special group" led by Haydar Mehdi Khadum al-Fawadi.

Stover said Fawadi ordered the attack to stop Sunni resettlement of the Hurriyah neighborhood.

Tuesday's bombing was the deadliest in the Iraqi capital in more than three months when U.S. and Iraqi forces began observing a truce with Shi'ite militants.

U.N. Secretary General Ban Ki-moon condemned the bombing in the strongest terms, calling it a heinous terrorist attack.

Also today, coalition forces say they killed one terrorist and detained 15 suspected terrorists in operations targeting al-Qaida in (the towns of Bi'aj and Mosul in) northern Iraq.


XS
SM
MD
LG